본문 바로가기

취미.루어낚시/2012

2012.10.14.예당지 정출 낚시 대회

2012.10.14.예당지 정출 낚시 대회


-. 알데바란 BFS XG + 카본 8lb + ml + 노싱커 (KEITECH 섹시임팩트 3.8")

-. 코블스 + 요즈리 10lb + mh + 이카


오전 전반전 꽝조사의 기운이 찾아 오는가 하다가 짜치 한마리 합니다.




딱 한뼘 21cm 2자가 나와 줍니다. 오른손 한뼘은 22cm 입니다.


전반전은 짜치 한수로 마감하고 점심 식사하면서 현재 1등이 41cm 라고 하는근요. 

속으로 화이팅을 외칩니다.


후반전 직벽 포인트


처음 입질에 훅킹 미스 ~ 배스 있다 확인 한 후 공략 ~ 


강한 힘 ~ 이것은 ~



수심이 좀 되어 꾹꾹 물고 들어가 힘을 써주니 5자 인줄 착각을 했는데...

아으 1cm 모자란 4자. 39가 나와 줍니다.

계측하고 사진을 찍으려는 찰라 계측자 수장 시키고 ㅠㅠ


장화 크기는 30cm 입니다.


한자리에서 부채꼴로 열심히 공략




빵 좋은 2자도 나와 주고



3자도 나와 주웠습니다.



경기 종료.


시상 1등 42cm, 2등 41cm, 3등 40cm

아 몇 cm 차이로... 아차상 받았습니다.


경기 종료 후 수문쪽으로 이동하여 반성 낚시






2수 정도 하고 날이 어두워져 철수 하였습니다.


비록 첫 경험으로 아차상을 받았지만 정말 스릴 있고 재미있는 하루를 보낸것 같습니다.

제 주력 채비인 드롭샷을 한번도 쓰지 않은 좋은 경험 이였습니다.


두 베이트릴 중 오늘의 장원은 알데바란 BFS XG. 하나로 다 뽑아 냈습니다.

가격대비 로드 감도가 좋고 가벼운 채비에 섹시한 루어이다보니 배스들이 입을 열지 않을 수 없었을 것 같습니다.



얼른 알데 BFS XG 에 라이트대를 물려 주워야 겠습니다.



어복 충만 하시길

(Hey! Mr. Tambourine Man, Play a Song for me.)



'취미.루어낚시 > 2012'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도요 코바 블랙 스패샬 - 자가 정비  (0) 2012.10.22
2012.10.20.화천  (0) 2012.10.22
2012.10.14.예당지 정출 낚시 대회  (2) 2012.10.16
2012.10.12.낙생지 야습  (0) 2012.10.13
2012.10.08.낙생지 짬낚  (0) 2012.10.09
2012.10.06.팔봉수로.대호만  (3) 2012.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