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미.셀프세차

2020.08.18.세차로그

2020.08.18 세차 로그
세차를 유튜브로 배운 세린입니다.

휴가 복귀 후 달려갔습니다.
예약하고 세차장으로 =3=3=3

제일 처음 엔진 열을 식히기 위해
보닛을 열어 놓습니다.

 

 

열을 식히는 동안
실내 세차와 오염도 체크
실내 세차는 올인원 제품인
케미컬 가이 이너 클린으로
실내 타월에 분무 후 세정합니다.

 

으 갈변
취미로 다닌곳이 비포장이 많다보니
흙탕물 자국
빗물 튄 자국
벌레들의 테러
벌레 내장 아으
suv 후면은 정말 ㅠㅠ
벌레 테러
열매가 떨어지며 묻은것 같은
으 오염물이 너무 많네요
좁은 길을 지나다니다 보니 나무가지들의 테러
물때와 타르들

 

본격적으로 타이어부터
전 실내 세차장이면 실내 세정 후
실외면 본세차 들어가기 전에 합니다.

 

타이어와 휠세정제 휠 버킷
갈변제거

 

타이어 세정은 터틀 왁스 휠&타이어
휠 세정은 AD 베리 체리 Non-ACID
베리체리 다이렉트를 다 쓰고
이번엔 원액을 사서 희석(1:10)
타이어는 AD 휠 브러시로 벅벅
휠은 손 목을 이용해서 꼼꼼하게 합니다.

휠 & 타이어 세정 후 프리워시
이번엔 장맛비에 휴가 후 오염이 심해서
약알칼리성, 산성 제품을 사용했습니다.

먼저 마프라의 프리머스(약알칼리성)
1:10으로 폼렌스로 도포

 

 

충분히 불려준 후 고압수로 세척

 

 

어지간한 오염물은 프리워시제와
고압수 만으로 제거가 됩니다.

두 번째 마프라 퓨리피카(산성)

 

1:10 으로 희석해서 폼랜스로
틈새 공략용
틈새는 디테일펙토리 브러시로 공략

 

본세차 카샴푸는
AD 퍼플 벨벳 희석은 대충 하지만
소분 통에 줄어든 양을 보면
대략 35~40ml 정도 넣은 것 같습니다.

 

 

투버킷 린스 버킷에 그릿가드, 워시보드
헬사인 양모 미트도 써야 하는데
약식 세차에 이래 저래 사용 못하고 있네요.
오늘은 매드니스 패드로 사용했습니다.
고압수로 충분히 헹구어 주고

 

타르는 타르제거제나 페인트클렌져로
열매(?) 떨어진 자국은 없어졌네요
뭐가 묻은 거지 일단 요건 페클로

 

물기 닦기 전 림피오 페인트 클렌져로
저먼 패드 이용해서 유막 제거와
탈지제를 안 가지고 와서 도장 전체적으로
휴 힘드네요.

드라잉 후 남아 있는
벌레 내장 자국, 타르 등 도장관리를 위해
페인트 클랜져를 거의 매번 사용합니다. ㅠㅠ

 

세차 후 남아 있는 오염

 

타르 제거제를 사용해도 되고
AD 인핸스 페인트 클렌져
이렇게 화학반응으로 지워집니다.
도장 관리 끝나고
예약한 시간이 다 되어가서
탈지 한 목적을 위해 달립니다.

AD 실&프로텍트
실런트를 올리고 타이어 드레싱
림피오 타이어 드레싱
뒷정리까지 딱하니 휴 딱 맞추어서
나왔네요.

 

사용한 케미컬들

 


나오니 역시나 새로 오신 분들이
제가 나온 베이로 사용방법을 안내받으시러^^

낮 세차는 너무 낯섭니다.

 

 


집에 와서 광을 즐겼습니다^^

힘들게 유막 제거하고 탈지 한 후라
글 쓴 후 샤인프릭님 이번 영상 보니
https://youtu.be/-QqmwUIlwpg

뽐뿌가 오네요. 밀워키 센딩기
영상 보고 쇼핑 검색하고,
아직 장바구니엔 안 넣었습니다. ㅋ
(하지만 조만간 택배 왔습니다 문자 올듯한...)

휴가의 마무리는 빨래와 세차입니다. ㅋ

 

 


압에 끝까지 읽어주셔서
고맙습니다.

(Hey! Mr. Tambourine Man, play a song for me.)

'취미.셀프세차'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20.09.04.세차로그  (0) 2020.09.05
세차용품 : 휠 클리너  (0) 2020.08.19
2020.08.18.세차로그  (0) 2020.08.18
2020.08.02.세차로그  (0) 2020.08.03
디테일링 위드 미 일주일 후  (0) 2020.07.28
세차 프로세스  (0) 2020.07.25